'똑딱이'에 해당되는 글 1건

2년정도 즐겼었던 DSLR Life 를 설 연휴 동안에 접었습니다. (포스팅이 늦기도 하죠 ㅜ.ㅜ )

점점 커가는 아이도 있고, 사진찍는것도 좋아하면서 왜 DSLR 을 접었냐고 물으시는 분들이 많이 있습니다. 그때마다 저는 "제 주제를 알았습니다" 라고 대답하지요. :)

사실 저는 사진찍는것을 무척이나 좋아합니다. 저한테 정말정말 자유로운 시간이 주어 졌을때 무엇을 하고 싶습니까 라고 누군가 물으면, 카메라 하나 덜렁메고 사진여행을 떠나고 싶다고 말하곤 했을정도니까요.

사진찍는것을 좋아해서 DSLR 에 입문하게 되었고, 똑딱이와는 차원이 다른 사진 퀄리티를 보여주는 바디&렌즈의 성능에 희열도 느껴보고, 놀라기도 해보고 했습니다만, 사진이란게 퀄리티로만 만족감을 주는게 아니더라구요.

지난 2년간 아내가 주로 사용한 똑딱이와 제가 애지중지한 DSLR 로 찍은 사진을 정리하면서 한순간에 깨달았다고 해야 할까요. 평소에도 DSLR 의 활용도나 제게 있어서는 활용도가 떨어진다고 생각하고 있었습니만, 지난 2년간의 사진을 둘러보니 확 느껴졌다고나 할까요.

아내와 함께 사진을 둘러보는데, 제가 찍은 사진들 보다는 아내가 찍은 사진들을 보면서 더 즐겁고 생각나는것도 많고 더 오래 기억에 남더라구요. 바로 그런 차이 였습니다. 작고 가벼운 똑딱이에 비해 사진은 좋게 나오지만, 크고 무거워 활용성이 떨어지는 DSLR 이 가지는 큰 단점이었지요. 어찌보면 단점을넘어 저같은 사람, 사진 찍기 좋아하지만 예술사진(?) 보다는 일상을 담고 추억하고 싶은 사람들 에게는 DSLR 은 쓰지 말아야할 치명적인 이유가 되겠다는걸 느꼈습니다.

그런 면에서 설 연휴동안에 제 주제를 알았다고 한거였지요. 제 주제는 DSLR 보다는 똑딱이가 더 어울리는것 같아요. 전문 사진사도 아니고 오히려 얼마전에 개통한 아이폰에 DSLR 보다 더 느낌좋고 좋아라 하는 사진이 많다는것만 보아도 알수 있지요. 작고 가벼워서 항상 휴대 할 수 있고, 그러면서 일상을 쉽게쉽게 담을 수 있는 카메가라 비싼 DSLR 보다 제게 더욱 좋은 카메라라는것을 알게 되었습니다.

이러한 결론이 나오자마자, 집에 있던 DSLR 장비 일체를 중고 쿨 매물로 정리하고 (10분만에 전화와서 거래 약속잡고 중고로 넘겼습니다. ) 그날 바로 서브 카메라로 눈독들이고 있었던 LX3 을 중고로 영입했습니다.


이놈입니다. ^^;
앞으로 내용이 좋은 사진이 많이 나오길 기대하고 있습니다. 이놈도 아이폰에 밀릴것 같습니다만, 적어도 DSLR 보다는 좋은 사진 많이 뽑아줄 거라 기대하고 있습니다. :)

신고

'일상 기록'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나의 MBTI 결과. - ISTP  (0) 2012.04.04
'처음' 이라는 소중한 추억.  (2) 2012.03.29
DSLR 은 이제 그만, 똑딱이가 내겐 더 맞다.  (2) 2010.02.25
2010년 계획 리뷰  (0) 2010.01.03
2009년 계획의 평가  (0) 2010.01.02
아이와 크리스마스 트리  (0) 2009.11.26
블로그 이미지

하루하루

하루하루를 열심히 살아가는 그런 사람이 되고자 합니다. 오늘을 후회없이 말이지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