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침에 일어나 보니, 창 밖은 온통 하얗게 안개가 내려 앉아 있었다.
집앞의 산에는 마치 눈이 내린것처럼 나무가지 하나하나에 하얀 안개꽃이 피어 있었고.
그넘어 아파트는 평소 느낌과는 다르게, 신비한 느낌으로 그자리를 지키고 있었다.

춥다. 문닫자.

블로그 이미지

하루하루

하루하루를 열심히 살아가는 그런 사람이 되고자 합니다. 오늘을 후회없이 말이지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