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번째 날이 밝았다.

아침은 던킨에서 먹었다. 던킨은 생각보다 괜찮았는데, 계란을 곁들인 패스츄리 빵과, 설탕을 듬뿍넣은 커피...


DSC_1862

6번 메뉴... 짜지도 않았고, 맛도 있었다. ^^

던킨을 먹고, Nokia N810 을 사기 위해서 꼭 필요한 Workshop Badge 를 받기 위해 NJIT 를 찾았다.

우리와 다른 대학 캠퍼스 개념 때문에 한참 찾았다. 이넘들 대학 캠퍼스는 그냥 마을 안에 공존하는 개념이었다.

우리처럼 대학 캠퍼스라고 하고 땅을 사서 테두리 친다음에 여기서부터 여기까지 우리 캠퍼스~ 라는 개념이 아니고,

대학 건물이 모여모여서 하나의 대학이 되는거 같았다. 따라서, 정문도 없고.. (못봤나? -_-;) 중간중간에 차들이

다니는 도로들이 계속있고.. 차들도 막 다니고, 주차도 막 되어있었다.

DSC_1866
이곳이 NJIT

이곳에서, 참가 badge 를 받은후에 오늘의 첫 목적지인 WTC (World Trade Center)로 go~go~

Newark Penn Station 에서 PATH 를 약 20여분 동안 타고서, WTC Station 에 도착 하였다.

DSC_1872

한창 공사중인거 같았다. 우리 일행은 나름 TV 에서 보았던, 희생자들을 기리는 추모의 벽을 찾으려고 했으나,

결국엔 찾지 못하고 말았다. 사진을 꼭 찍고 싶었는데....

다음에 도보로 이동한 곳은 인접한 Wall Street 였다. Wall Street 의 높은 건물 숲을 누비면서 걸었다.

월스트리트에서 유명하다는 황소를 보기위해 일대를 뒤졌으나 결국 못찾았다.

DSC_1875

비가 부슬부슬 내리다 말다 내리다 말다 해서 좀 추웠다. 바람도 세게 불었다.

그래서 긴 옷을 사기로 즉석에서 결정하였다. 지도를 보니 가까운 보세(?) 쇼핑몰이 조금 걸어가면 있는

South Street Seaport 항구에 옛날 창고 건물을 리노베이션 해서 만든 Peir 17 쇼핑몰이 있었다.

미국 학생같은 애들도 정말 많았고, 관광객도 많았다. 거기엔 옷을 사러 갔었지만, 뜻 밖에도

브룩클린 다리를 멋진 각도에서 볼 수 있는 기회를 얻기도 하였다.

DSC_1895

이곳에서 산, 후드티를 입고 한컷~ 역광인지 얼굴이...검게.. -_-;

DSC_1902

다음 목적지는 바야흐로, Nokia N810 을 사기위한 노키아 매장.

매장은 전날 한번 가봤던 터라, 쉽게 찾아 갈 수 있었다.

두둥~ Nokia N810

P1010014

개봉박두~ 나만 빼고 같이간 동료 두명이 전부 이놈을 질렀다.

N810 을 지른후에, 센트럴 파크로 향했다. 센트럴 파크는 역시나, 녹색지대. 자그마한 동물들이 사람을

무서워 하지도 않고, 막 지다 다녔다. 참 신기한 장면 이었다.

근처 맨하탄에 사는 사람들, 일하는 사람들은 모두 센트럴 파크로 몰려나오는 듯한 느낌도 들었다.

DSC_1907
센트럴 파크 벤치에서 N810 을 가지고 놀고 있는 중..

길게 늘어선 벤치에는 사람들이, 쭈욱 앉아서 휴식을 취하고 있고.. 바쁘게 돌아가는 맨하탄의 거리와

한없이 한가로운 센트럴 파크의 관경은 참 대조적이었다. 누군가 그랬다지.. 맨하탄에 센트럴 파크가

없었다면 그만한 크기의 정신병원이 필요했을 거라고...

DSC_1909

잠시 벤치에서 N810 을 가지고 놀겸.. 쉴겸.. 겸사겸사 잠시 앉아 있은 후에, 센트럴 파크를 잠시 돌아 보았다.

너무 넓어서 다 보기는 힘들었고, 지도를 보고 센트럴 파크에 있는 작은 호수에 가보기로 하고 발걸음을

그곳으로 돌렸다.

DSC_1924

지도를 보고 잠깐 헤멘후에 드디어 찾은 호수!

DSC_1929

사진 한컷 찍고...

DSC_1933

아 무지 피곤해 보인다...

아니, 무지 피곤했다. 이제 밥먹고 호텔로 돌아가자는 모두의 의견에 따라서,

호텔로...

이번 뉴욕에서 느끼는 거지만, 맨하탄의 공기는 참 상쾌했다.

차들도 참 많은데, 서울 공기와는 정말 확연하게 달랐다.

센트럴 파크 때문인가? 뭔가 있겠지.. 서울은.. 참.. 매케하지.. -_-;

그렇게 또 하루가 지나갔다..

'일상 기록' 카테고리의 다른 글

만난지 5주년.  (0) 2008.06.30
가족 나들이.  (0) 2008.06.15
뉴욕 그리고 느낌  (3) 2008.05.21
미국 비자 인터뷰 후기.  (0) 2008.04.15
거제도 여행  (0) 2008.02.26
블로그 이미지

하루하루

하루하루를 열심히 살아가는 그런 사람이 되고자 합니다. 오늘을 후회없이 말이지요.

Tag ,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