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디어 제가 쓰고 있던 맥북프로의 하드디스크를 교체하였습니다. 따로 센터를 찾아가서 교체한것은 아니구요. 과감하게 제가 직접 도전하게 되었습니다.

 

준비물: 하드디스크와 공구

 

하드 디스크는 WD 스콜피오 블랙 320GB [WD3200BEKT](7200rpm/16MB/S-ATA)으로 마련했고, 공구는 지마켓에서 다양한 헤드가 있는 놈으로다가 골라잡아서 구매했습니다. 저 많은 헤드중에 별모양 나사(T6) 만 있으면 OK.

 

메뉴얼을 보면서 작업할 환경이 되지 않았기 때문에 맥북프로 하드디스크 업그레이드 메뉴얼들 중에 한가지를 선택해서 10번 정도 읽어 본 후에 작업을 시작 했습니다. 거의 외웠죠.. ㅋㅋ

( 참조 메뉴얼: http://www.woosoki.com/blog/?p=215 )

 

생각보다 훨씬 수월하게 교체가 되었습니다. 눈에 보이는 나사를 전부 해체하면 되더군요. 그럼 하드디스크가 나오고 케이블이 끊어지지 않도록 조심스럽게 다루신다면 누구나 다 성공 할 수 있습니다. 사실 공구만 있다면 별거 아니더군요. 혹시 별나사(T6) 없이 작업하시려는 분들은 좀 힘드실것 같구요. 저같이 인터넷에서 저런 공구모음 하나 사시면 부담없이 쉽게 작업하실 수 있을것 같습니다.

 

여러 후기에서처럼 무섭거나 물지는 않습니다. ㅎㅎ 혹시 망설이시는 분들 쫄지 마시고 시도해 보시기 바랍니다. 워런티 깨지는게 좀 걸리긴 하지만, 제 경험상 워런티 기간동안 수리를 받아본적도 없거니와(이런일이 무지 드물어요. :) 워낙 고가이다보니 아껴 쓰시잖아요? ㅋ) 수리를 받는다 해도 전부 유상 처리 되더군요.

 

무서워 하지 마시고 도전해 보시기 바랍니다.

저는, 약 3배정도 넓어진 공간에서 넉넉하게 맥을 즐기고 있답니다. 더 좋은건 붓캠으로 윈도 파티션 잡아줄 공간이 생겼다는 것이구요. 윈도 놋북을 따로 들구 다니던 삽질을 안해도 되니 너무 좋네요. ^^

 

+

하드디스크 업그레이드 하시려는 모든 분들에게 행운이 있기를 빕니다. ^^

 

+

용기를 내세요~! ㅋ

신고
블로그 이미지

하루하루

하루하루를 열심히 살아가는 그런 사람이 되고자 합니다. 오늘을 후회없이 말이지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