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있는나들이'에 해당되는 글 2건

주말이면 어김없이 어디 나갈데 없나를 고민하는 우리 가정에 축복입니다. 비나 눈이 오거나, 집을 떠나 어딘가에 있지 않는다면 매주 주말 느즈막한 점심시간에 잠깐 들러서 콧바람도 쐴겸, 좋아하는 커피도 마실겸, 아이들 나들이도 할겸, 겸사겸사 나와서 놀다가기 딱 좋은 집입니다.

자, 성남 사시는 분들. 특히 남한산성입구역 근처에 사시는 분들은 주목해 주세요.ㅋㅋㅋ 정말 알기힘든 카페거든요. 우리동네 맛집 입니다.

위치는 이렇습니다.

금광 2동 제 1 공영주차장 맞은편에 위치.

참고로 우리집에서는 걸어서 15분 정도 거리입니다. 유모차와  4살배기 아들걸음에 맞춰서 걸으니 그렇네요. :) 저 주차장 옆에는 성남동 중학교도 있습니다. 찾아 오실분들은 저 두개의 건물만 잘 찾아서 오시면 금방 카페를 찾으실수 있을꺼에요. ^^

저기까지 잘 찾아오시면 바로 건너편에 커피나무라는 작은 카페가 보입니다.

날이 좋을때는 야외에서도 커피를 즐길수 있다.

  일단 이집은 모든 메뉴가 2000원 입니다. 자 메뉴판 보실까요.


제가 좋아라하는 와플도 2000원!!! 물론 크기는 손바닥 만합니다. 간단히 먹고 즐기기엔 부담없는 가격과 크기입니다. 안으로 들어가면 포근하고 차분한 느낌으로 차와 와플을 즐길수 있게 되어 있습니다. 




창가쪽 구석에는 노트북 컴퓨터 한대를 마련해서 잠깐동안 인터넷을 즐길 수 있도록 해놓았군요. 저같은 인터넷 중독자에겐 아주 흡족합니다. AP 가 열려 있는지는 확인을 못했습니다. 요즘엔 넷북도 많이들 가지고 다니니까요. AP 가 있는 지는 다음에 가면 확인을 좀 해봐야 겠습니다. 
 

저희 가족은 녹차라떼와 카페모카 그리고 아이스크림 와플을 주문했습니다. 선불이더군요. 잠시후에 음료와 와플이 나왔습니다.



아이들과 함께 와플은 게눈감추듯 먹어치우고, 아쉬워서 전통 벨기에 와플로 하나더 주문했습니다. 전통 벨기에 와플로 주문하니 와플이 두개가 나오는군요! ㅋㅋ


개인적으로 아이스크림 와플 보다는 전통 와플이 좋네요. 양이 많아서 일까요? ;)

그렇게 음료와 와플을 맛있게 먹은다음 다시 집으로 돌아왔습니다. 
어떠세요? 싸고 가볍게 커피와 와플한번 즐겨 보시려면 이곳도 괜찮은거 같습니다. :)
동네분들은 한번 방문해 보시길. 

참, 365일 연중무휴 랍니다. <- 이것또한 맘에 들어요. ㅋㅋ
 
저작자 표시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도 성남시 중원구 금광2동 | 커피나무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하루하루

하루하루를 열심히 살아가는 그런 사람이 되고자 합니다. 오늘을 후회없이 말이지요.


얼마전, 아는 형님이 춘천에 가서 아주아주 맛있는 닭갈비( 서울의 닭갈비와는 차원이 다르다는 ) 를 먹고 왔다는 자랑질 & 염장질을 했던것이 생각이났습니다.

그 형님의 말씀대로라면 춘천에서 먹는 닭갈비는 서울의 것과는 다르게 야채보다 닭이 더 많고, 육질이 입에서 녹는다는 것이었습니다. ( 정말이지, 서울에서 먹는 닭갈비는 닭보다 야채가 많았던 기억이...)

그래서, 와이프와 아이들을 데리고 춘천에 갈 결심을 했습니다.( 급결정! ) 물론, 그 아는 형님 꼬득꼬득해서 꼬드기고, 좀있으니, 그 형님의 친구분 내외도 합세. 뜻하지 않게 아이까지 총 10 명의 대규모 인원이 이동하게 되었습니다. ㅋㅋ

날씨는 꾸리꾸리 했지만, 아이와 집에서 지지고 볶는것 보다는 나가는것이 훨씬 유리하기 때문에 일단 떠나기로 합니다.

이곳 성남에서 춘천까지 걸린 시간은 대략 1시간 40분 정도.  얼마전에 개통된 서울-춘천 고속도로 덕분에 빠르게 갈 수 있더군요. 다만 통행료의 압박은 어쩔 수 없었습니다.:)

서울-춘천 고속도로
답답한 집안을 벗어나 신나게 달리니까 날씨는 꾸리해도, 기분은 상쾌 하더군요. :)
그렇게 해서 춘천에 도착했습니다. 애초에 집에서 검색해서 목적지를 잡고 왔기 때문에 헤메지는 않았습니다.

목적지는 바로 이곳.


춘천 닭갈비 골목에 위치한 우미 닭갈비 라는 집. 점심시간이 훨씬 지난 시간이라 그런지 사람은 생각보다 많지는 않았습니다. 줄서서 기다리지 않을까 걱정했었거든요. ㅋㅋ (워낙 맛있다는 말에... ㅋㅋ)

암튼, 기다리지는 않고 바로 입장. 닭갈비를 먹기 시작했습니다. 아이들은 집에서 싸온 도시락을 먹고, 어른들은 막걸리 한잔 하면서 맛난 닭갈비를 냠냠~

정말, 닭고기가 많았습니다. 야채보다 닭이 더 많은거 같더군요. ㅎㅎ
그렇게 맛나게 닭을 먹고, 밥까지 볶아서 다 먹고 나니. 뭔가 빠진걸 알았습니다!!
바로 우동사리를 못먹은것이죠!!! 미리 읽어본 리뷰에서 우동사리도 꼭 먹어보라고 했었는데, 먹느라 정신없고 아이들과 씨름하느라 그만 잊어버리고 만것이죠 ㅜ.ㅜ
아쉽지만 우동사리는 다음기회에 먹기로 하고, 우미닭갈비집을 나왔습니다.

비는 오지 않았었는데, 빗방울이 조금씩 덜어지더군요. 시간도 5시가 다되어 가고...
너무 늦게 왔습니다. 급하게 결정하고 급하게 오는 바람에 다음에 어디 갈지도 모르겠더라구요. ㅋㅋ 정말, 어이없게도 춘천까지 와서 딱 닭갈비만 먹고 바로 집으로 돌아가게 되었습니다. ㅋㅋ

하지만, 아이들과 함께 드라이브도 하고 콧바람도 쐬고 좋았습니다. 
주말이 되서, 아이들과 어떻게 시간을 보내나 고민이신 분들은 춘천한번 방문해 보세요.:)
서울-춘천고속도로를 시원하게 달리면서 드라이브도 하고  맛있는 닭갈비도 먹고, 조금 시간이 더 있다면 호수도 보고오시면 충분한 아이들과의 나들이 코스가 될 수 있을꺼 같네요. ^^

+
음. 집에 와서는 너무 아쉬운 나머지, 새로 오픈한 조개구이 집에서 한잔 더 하고, 형네집에 가서 맥주도 한잔 더 했습니다. ㅋ 조개구이집 맛.나  후기는 다음 포스팅에 소개해 보도록 하겠습니다. :)
신고
블로그 이미지

하루하루

하루하루를 열심히 살아가는 그런 사람이 되고자 합니다. 오늘을 후회없이 말이지요.

티스토리 툴바